The Movie Moments Homepage / Reviews & More

Korean Film Series: Punch (2011) The Rebel and the Mentor

REVIEW: Everybody goes through a time where they eagerly look for the answer to the age-old question, “Who am I?” Many of us may even go through defiant behavior, such as being too sensitive or feeling angry. The comedy movie tells the story of an 18-year-old high school student named Wan-deuk (Yoo Ah-in). Living with his father and uncle, the unhappy student comes from an impoverished household. His father’s a person with a handicap, born with a humpback, and has trouble finding work. Because of old Korean traditional values, he married a Vietnamese woman since it was difficult to find a Korean wife.

모든 사람들이 자신이 누군가에 대한 답을 간절히 찾기 위해 헤맨다. 많은 사람들이 심하게 예민하게 행동한다던 지 쉽게 화를 내는 등의 반항적인 행동을 한다. 이 영화는 완득이라는 이름을 가진 18살 고등학생의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아버지와 삼촌과 살고 있는 완득은 가난한 집안에서 자란 불우한 아이이다. 그의 아버지는 선천적 장애인 꼽추다. 그래서 일자리를 찾는 것이 힘들고 한국의 전통 기치관 때문에 한국인 결혼상대를 찾기도 힘들어 베트남 여성과 결혼을 했다.
CJ E&M Pictures
Yoo Ah-in, Kim Yoon-seok (CJ E&M Pictures)

Perhaps due to his unstable family life, she eventually left him and her son, Wan-deuk. Wan-deuk grows up with an attitude, getting poor grades in school and often fighting in the neighborhood. The bitter teen has little to hope or dream for. He wants to drop out of school and make money for his father. He sees many people disregard his father because he has no money, no power and he’s a person with a disability. When people treat his father unfairly and ignore him, it infuriates Wan-deuk.

아마도 불안정한 가정환경 때문에, 그녀는 그와 아들을 남기고 떠났다. 완득은 공부도 못하고, 싸움도 자주하면 지낸다.  그 쓰라린 십대에게는 희망도 없고 꿈도 없다. 그는 학교를 그만두고 돈을 벌어 아버지를 도와주기를 원한다. 완득은 사람들이 그의 아버지가 가난하고 힘도 없고 장애를 가져 무시하는 것을 목격할 때 마다 분노를 느낀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Even though Wan-deuk has been the rebel, there is one person who hasn’t given up on him. His name is Dong-su (Kim Yoon-seok), He’s Wan-deuk’s homeroom teacher and also lives next door to Wan-deuk and decides to become a mentor for him. He mentors the boy in unusual ways. Dong-su is odd and seems to have no respect for Wan-deuk’s privacy, even telling about Wan-duek’s personal life in front of his classmates. This makes Wan-deuk hate Dong-su. So desperate to be rid of him, one day Wan-deuk goes to a church and prays for Dong-su to be killed.

이런 반항아 완득을 포기하지 않은 단 한 사람 그의 이름은 동주, 그는 완득의 담임으로 완득 바로 옆집에 산다. 그리고 그는 완득의 멘토가 되기로 자청한다. 그는 완득을 특이한 방법으로 멘토링을 한다. 동주는 특이하고 완득의 사생활을 전혀 존중해 주지 않는 것처럼 보인다. 심지어 반 학생들 앞에서 완득의 사생활에 대해 말하기도 한다. 이런한 동주의 방식때문에 완득은 동주를 미워한다. 간절한 마음에 완득은 교회를 찾아 동주를 죽여달라고 기도한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Wan-deuk’s hobby is kickboxing. He’s good at it and it gives him only happiness. It makes him feel alive. One day, Dong-su tells Wan-deuk about Wan-deuk’s mother’s story. Dong-su knows her and recommends that they meet. Wan-deuk is shocked because he didn’t know anything about his mother because his father never talked about her. Dong-su tells him his mother left them but secretly has been watching him grow up.

완득은 복싱을 좋아한다. 복싱은 유일하게 그를 행복하게 만들어준다. 복싱을 할 때 완득은 살아있다는 것을 느낀다. 어느날, 동주는 완득에게 그의 어머니에 대한 이야기를 해준다. 동주는 그녀를 알고 있고 완득에게 만나볼 것을 제안한다. 그의 아버지는 완득에게 그의 어머니에 대해 얘기를 절대 해 주지 않았기 때문에 완득은 몹시 충격을 받았다. 동주는 완득에게 비록 어머니가 가족을 떠났지만 비밀스럽게 완득이 자라는 것을 지켜보고 있었다고 말해준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Soon after, Wan-deuk’s mother leaves food on their doorstep. They eventually meet and he slowly opens his mind to his mother. At first they speak with honorific words to each other, showing their respect, but it shows they want to get closer. She even visits his house and cooks for him, her ex-husband and some neighbors, including Dong-su. For the first time Wan-deuk has a family.

얼마후 완득 어머니는 그녀가 직접 만든 음식을 완득집에 놓고 간다. 결국 그들은 만났고 서서히 완득은 그녀에게 마음의 문을 열게 된다. 처음 그들의 만남에서 그들은 높임말로 대화를 주고받는 어색한 관계였지만 서서히 가까워진다. 그녀는 그의 집에 방문 해 그와 그녀의 전 남편 그리고 동주를 포함한 이웃들을 위해 음식을 만들어 대접하기도 한다. 완득은 처음으로 가족애를 실감한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After spending all this time with Dong-su, Wan-deuk slowly changes. Dong-su melts Wan-deuk’s frozen heart. He once hated everything, felt hopeless and dreamless. Actually Wan-deuk always loved his father but he didn’t know how to show his true feelings, instead expressing anger. That anger came to define him. Wan-deuk knows his father always suffers patiently, even though people treat him badly. Now Wan-deuk understands Dong-su’s devotion to him. Dong-su has been looking out for him all this time.

동주지내면서 완득은 변하기 시작했다. 동주는 완득의 얼었던 마음을 녹여준다. 한때는 완득은 모든 것을 증오했다. 사실 완득은 아버지를 사랑했지만 그의 감정을 표현하는데 서툴러 대신 화를 냈다. 심지어 그의 아버지가 사람들이 나쁜 대접받고 심한 고통을 받는데도 참아내는 것에 화가 치밀러 올랐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Directed by Lee Han, and based on the bestselling book of the same name by Kim Ryeo-ryeong, Punch tells a funny and often poignant story with opposites: Poor people and rich people, a high performing student and a low performing student, a frail short man in love with healthy taller woman, even instant rice and homemade chicken soup. These are all part of real life too. Lee Han makes Wan-deuk the main character, but Wan-deuk is also ourselves.

이한 감독은 김려령 작가의 베스트셀러 원작을 바탕으로 같은 제목으로 영화를 제작했다. 완득이 영화는 부자와 가난한 사람, 성적인 좋은 학생과 낮은 학생, 약하고 작은 남자와 건강하고 키 큰 여성의 사랑, 그리고 인스턴트 밥과 집에서 직접 만든 삼계탕 등 대조되는 환경을 제시하여 실제 생활에서 일어날수 있는 현실세계를 코믹과 감동 적절하게 어울러서 잘 표현했다. 이한 감독이 주인공으로 완득을 만든 것도 우리 또한 완득이 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Mentor films are very popular but not always successful in telling their story. Like Whiplash, a much more serious film, Dong-su in Punch also treats his student aggressively, and it also benefits both. Dong-su was not well-liked by his colleagues and his style was not always understood, it made students more strong. I wonder if I had this kind of teacher, could I ride out the situation? How about you?

멘토를 소재로 영화는 많으나 그들의 이야기를 전달하는데 다 성공하지는 못한다. 위플래쉬 영화와 완득이 영화에서의 동수 또한 학생들을 공격적으로 대하지만, 결국에는 학생과 교사 둘 서로 배우는 것이 있다. 동수의 스타일을 항상 이해하기는 어렵다. 이러한 점 때문에 직장에서도 그의 동료들이 별로 좋아하지 않는다. 그러나 이것이 학생들을 더욱 강하게 만든다. 만약 내가 이런 교사를 만난다면, 과연 나는 이 상황을 이겨낼 수 있을까 하는 생각을 해본다. 당신은 어떤가요?
J.K. Simmons, Kim Yoon-seok
J.K. Simmons, Kim Yoon-seok

There is one moment I want to briefly mention. Dong-su once said to Wan-deuk, “Don’t be ashamed of your poverty. More shameful is refusing other people’s help and starving to death.” Wan-deuk was upset because Dong-su said this to him in front of his classmates, but Wan-deuk came to learn it takes more than just money to be happy. For me, this is a good lesson to learn.

내가 간단히 언급하고자 하는 부분이 있다. 어느날 동수가 완득에게 “가난을 부끄러워하지마라, 가난이 부끄러운 것이 아니라 남의 도움을 거절하고 굶어 죽는 것이 더 부끄러운 일이다.” 라고 말한다. 완득은 동수가 반 학생이 다 보는 앞에서 말해서 화가 났지만 결국은 완득은 돈이 행복을 만들어 주는 것이 아니라는 것을 배우게 된다.
CJ E&M Pictures
CJ E&M Pictures

The story can be serious and a little heavy because of Wan-deuk’s situation and the gap between the rich and the poor, but the story adds some great comic parts to keep it fresh. I highly recommend watching it.

이 영화는 완득의 상황 그리고 빈부의 격차를 소재로 해서 다소 심각해지거나 무거워질 수 있었지만 부분 부분 코믹을 가미하여 분위기를 전환이 되었던 것 같다. 강력하게 이 영화 볼 것을 추천합니다.

Trailer with English subtitles.

https://www.youtube.com/watch?v=2MkoXh8xE_w&list=PLG15qWQy6NRlevaFtU8Km14m3SfpOwkT8


MV5BMTU3NTA5NTI5MV5BMl5BanBnXkFtZTgwNDI3MTAzMjE@._V1_SY317_CR5,0,214,317_AL_

Director:

Han Lee

Writers:

Dong-Woo Kim (screenplay), Lyeo-ryung Kim(based on the novel by)

Loading...
You might also like

No Responses

  1. David August 27, 2015
  2. Suyeon August 27, 2015
  3. The Telltale Mind August 28, 2015
    • Suyeon August 28, 2015
      • The Telltale Mind August 28, 2015
  4. SLIP/THROUGH - Dan August 30, 2015
  5. Suyeon September 4, 2015